본문 바로가기

최종편집일 2021-10-18 15:31

  • 뉴스 > 평택뉴스

평택시 백신 접종 독려위해 대대적 홍보 돌입 “위드 코로나를 원한다면 행동해 주십시오”

기사입력 2021-10-12 15:38

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
0
 

평택시(시장 정장선)가 코로나19 백신 접종률을 높이기 위해 대대적인 홍보에 돌입한다고 12일 언론브리핑을 통해 밝혔다.

 

11일을 기준으로 평택시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율은 53.1%, 전국 59.3%에 비해 6.2%p 낮다. 1차 접종률도 76.2%, 전국 대비 1.5%p 낮은 것으로 파악됐다.

 

이렇게 낮은 백신 접종률을 기록하고 있는 상황에서 11월부터 위드 코로나가 전개되면 코로나19 방역에 문제가 있을 것으로 판단, 평택시는 시민들의 백신 접종을 독려하기 위한 홍보에 돌입한다.

 

미접종 시 개인의 건강은 물론 지역의 코로나19 방역에 차질이 발생할 수 있음을 알릴 예정이다. 특히 11월부터 안전한 위드 코로나로 돌입하기 위해 상대적으로 발생률이 높은 50대 미만 시민의 백신 접종 필요성을 강조한다는 계획이다.

 

먼저 평택역, 평택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에서 예방접종 독려 캠페인을 13일부터 펼친다. 캠페인을 통해 백신 접종의 중요성을 시민들에게 설명하고, 미접종 시 개인의 건강은 물론 지역의 코로나19 방역에 차질이 발생할 수 있음을 알릴 예정이다. 특히 11월부터 안전한 위드 코로나로 돌입하기 위해 시민의 백신 접종 필요성을 강조한다는 계획이다.

 

캠페인과 더불어 현수막을 활용한 홍보도 병행한다. 보행 및 운전 시 코로나19에 대한 경각심을 높여 미접종자들의 백신 접종을 유도할 방침이다.

 

그 외에도 버스승강장아파트단지번화가 등 다중이용시설에는 전단지를 배포하는 등 평택시의 모든 홍보수단을 활용해 백신 접종의 필요성을 다시 한 번 시민들에게 알릴 예정이다.

 

평택보건소(소장 김영호)시민들의 높은 백신 접종률이 담보되지 않는다면 위드 코로나 상황에서도 안심할 수 없다, “예방 접종률 수치로 봤을 때 우리 지역에서 위드 코로나를 기대하는 것은 일종의 모순이라고 밝혔다. 이어 감염 위험은 물론 중증 환자 발생률을 낮출 수 있는 백신을 최대한 많은 시민들이 접종해야 일상으로 한 걸음 더 내딛을 수 있다, “안전한 일상을 회복하기 위해 시민들의 예방 접종을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전했다.

 

평택인터넷뉴스 (ptins@naver.com)

댓글0

스팸방지코드
0/500